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315)
(59)
일상 (136)
음악 (28)
영화 (19)
(12)
카페 (58)
Sewa Bus Van di Kuala Lumpur M..
Sewa Bus Van di Kuala Lumpur M..
국내 여행에 필요한 안드로이드..
러브드웹의 인터넷이야기
포카치아
ex_nihilo
NYC Information Center: Giant..
ex_nihilo
분갈이_새싹
ex_nihilo
153,571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0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07. 10. 9. 19:12

1.
둘째날입니다. 침대가 생각보다 너무 푹신해서 허리가 좀 아팠습니다만, 생각보다 춥지도 않았고 그래서 숙면을 취할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몽키 뜨뤼와 그의 에드월~드

2.
오늘 아침은 라면입니다. 건면세대. 어제 남은 밥을 말아 먹으니 딱!이군요. 파도소리를 들으며 먹는 라면 또 새롭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는 매운맛, 나는 순한맛

3.
아무도 없는 바닷가는 여러 가지를 생각하게 해줍니다. 한참을 걸어갔다가 되돌아 오면서 남겼던 발자국을 다시 밟아 봤습니다. 걸어 간 흔적만을 남기기 위해서 조심스럽게 밟았지만 아쉽게도 밟은 흔적은 남더군요. 삶에서는 되돌이킬 수 있는 것들이 얼마나 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자국

4.
돌아 오기 전에 천곡동굴엘 들렀습니다. (국내엔 유일하게 도시 안에 있는 천연 동굴이라고 합니다.)
이 종유석과 석순은 석주가 되기 위해 몇 만년을 달려와 이제 5cm정도를 남겨 놓고 있습니다. 앞으로 이백년 후면 만날 수 있다는군요. 서로 같은 방향으로 몇 만년을 달려와 이제 만남을 목전에 두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